가평타임즈

[속보] 가평지역 종교시설 3개소 폐쇄

코로나19 확산 방지 대책으로 긴급대책회의에서 결정

2020-02-21 오후 5:47:00

 최근 신천지 대구지역 집회에 참석한 교인들이 대거 코로나19 확진자로 발표되면서 가평군이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21일 오전 긴급대책회의를 통해 관내 대규모 종교시설 3개소에 대한 긴급 폐쇄를 결정했다.

군은 신천지 교인들의 활동이 많은 청평지역 주민들의 불안감이 급격히 상승하자 신천지 청평복음방 등 3곳의 대규모 예배 및 집회시설로부터 지역사회 감염을 철저히 차단하는 특단의 조치라고 박정연 보건소장이 밝혔다.

현재 가평군보건소는 6개 읍면을 5일 단위(지역별 장날기준)로 방역을 실시하고 있으며 특별히 불안감을 호소하는 청평지역 주민들의 요청으로 21일, 청평 네오스페이스건물 7층 전체에 집중 방역을 실시했다.

더 나아가 신천지 교인들이 일부 거주하는 것으로 알려진 건물들과 에레베이터 및 사람들의 왕래과 많은 청평버스터미널과 새마을 금고 앞 사거리를 비롯해 신천지 교주의 별장으로 알려진 고성리 별장 내부까지 8곳에 방역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가평(gptimes@chol.com)

의견보기

  • 박윤희 (2020-02-22 오전 11:02:00)   X
    청평 서울철물 길 건너 편 빨간 벽돌 건물에 신천지 소속 20대 아이들이 많이 드나들고 있습니다 그곳도 폐쇄 해야 될 것 같습니다
  • 설악면 거주자 (2020-02-22 오전 8:34:00)   X
    설악면 에 대구로 일갓던 사람이 온 다는 소식을 들엇는데 안전확인 절차는 못 하는 걸까요...? 모두를위해

의견쓰기

작성자
내용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
(영문 대소문자 구별)을 입력하세요!

홈으로

전체메뉴